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남아공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 사진

좋은 소식을 전하는 아름다운 교회 삼광교회 여섯번째

게시판 내용
마지막 5분간 / 펌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2-08-24 14:53:26 조회수 98
  



  

마지막 5分間

  

어느 젊은 사형수가 있었습니다.

 

사형을 집행하던 날

형장에 도착한 그 사형수에게 마지막으로

5分의 시간이 주어졌습니다. 

 

28년을 살아온 그 사형수에게

마지막으로 주어진 최후의 5분은

비록 짧았지만 너무나도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마지막 5분을 어떻게 쓸까?

그 사형수는 고민 끝에 결정을 했습니다. 

 

나를 알고 있는 모든 이들에게

작별 기도를 하는데 2분,

 

오늘까지 살게 해 준 하나님께 감사하고

곁에 있는 다른 사형수들에게 한 마디씩

작별 인사를 나누는데 2분,

 

나머지 1분은 눈에 보이는 자연의 아름다움과

지금 최후의 순간까지 서있게 해준 땅에

감사하기로 마음을 먹었습니다.

 

눈에서 흐르는 눈물을 삼키면서 

가족들과 친구들을 잠깐 생각하며

작별인사와 기도를 하는데 벌써

2분이 지나 버렸습니다.

 

그리고 자신에 대하여 돌이켜 보려는 순간

아~! 이제 3분 후면 내 인생도 끝이구나하는

생각이 들자 눈앞이 캄캄해졌습니다. 

 

지나가 버린 28년이란 세월을 

금쪽처럼 아껴 쓰지 못한 것이

정말 후회되었습니다. 

 

아~! 다시 한 번 인생을 더 살 수만 있다면하고

회한의 눈물을 흘리는 순간

기적적으로 사형집행 중지명령이 내려와

간신히 목숨을 건지게 되었다고 합니다.

 

구사일생으로 풀려 난 그는 그 후, 

사형집행 직전에 주어졌던

그 5분간의 시간을 생각하며

평생 시간의 소중함을 간직하고 살았으며

 

하루하루, 순간순간을

마지막 순간처럼 소중하게 생각하며

열심히 살았다고 합니다.

 

그 결과 

"죄와 벌",  "카라마조프의 형제들",  "영원한 만남"등

수많은 불후의 명작을 발표하여

톨스토이에 비견되는 세계적 문호로

성장하였다고 합니다. 

 

그 사형수가 바로 도스토예프스키였습니다. 

 

우리에게 주어진 소중한 날들 하루하루를

도스토예프스키가 가져보았던

마지막 순간의 5분처럼

소중하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내일 일은 아무도 모릅니다.

오늘도 幸福 하시길 바랍니다.

 

좋은하루

 

 
facebook tweeter line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1032"건강과 장수에 꼭 필요한 것은" / 펌관리자2012.09.2892
1031자신의 삶에 만족을 느껴라 / 펌관리자2012.09.2698
1030인생의 아름다운 흙밭과 마음밭 / 펌관리자2012.09.2197
1029사람을 보는 아홉가지 지혜 / 펌 관리자2012.09.1794
1028"Leadership & Partnership" / 펌관리자2012.09.1196
1027풀잎은 태풍에 쓰러지지 않는다 / 펌관리자2012.09.07109
1026" 내 나이 아흔 " / 펌관리자2012.09.03130
102521세기 미, 중, 일, 한 / 펌관리자2012.08.28152
>> 마지막 5분간 / 펌관리자2012.08.2498
1023와? 돈이 덥다 카더나?/ 펌관리자2012.08.21132
1022한국을 빛낸 25가지 과학기술 / 펌관리자2012.08.16137
1021인품의 향기는 만리를 간다 / 펌관리자2012.08.14128
1020눈물없이 불수 없는글이국영2012.08.09155
1019미국 최고 암전문의 "충격" 조언 / 펌관리자2012.08.03159
1018"스펙" 혹은 "낙인" / 펌관리자2012.07.31108
1017내 인생의 소중한 시간들...../ 펌관리자2012.07.2796
1016정면으로 부딪치기 / 펌관리자2012.07.24110
1015더반 선교사 대회 CTS 뉴스 입니다한인섭2012.07.20152
1014행복을 느낄 줄 아는 사람 / 펌관리자2012.07.19123
1013코스타 아프리카 대회 CTS 뉴스 입니다한인섭2012.07.19149